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볼리비아서 40대 한국여성 숨져…태양의섬 혼자 여행중

기사승인 2018.01.14  10:48:12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ytn화면 갈무리>

(서울=포커스데일리) 볼리비아에서 40대 여성으로 추정되는 우리 국민 시신이 발견됐다.

외교부 당국자는 "11일(현지시간) 저녁 볼리비아 티티카카 호수 인근 태양의 섬에서 40대 여성인 우리 국민 시신이 발견됐다"고 13일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관할 공관인 주볼리비아대사관은 현지 경찰로부터 통보를 접수한 즉시 공관 직원을 급파해 부검 현장에 입회토록 했으며 사망자 가족들에게 필요한 안내 및 지원을 제공 중에 있다.

볼리비아 경찰은 시신을 수도인 라파스로 이송해 부검을 실시했으며 현재까지 확인된 사인은 자상이며 관광 중 살해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살해당한 한국 여성은 유명 관광지 태양의 섬을 현지 시간으로 지난 9일 코파카바나 지역의 한 숙소에서 체크인을 했으며, 혼자 여행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주볼리비아대사관은 볼리비아 경찰 당국에 우리 국민 사망 사건에 대한 철저한 수사 및 조속한 범인 검거를 요청했다"고 설명했다.

남기창 기자 nkc1@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1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최신기사

ad38

인기기사

ad3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