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문재인 대통령 서울공항 도착…이해찬 대표와 인사

기사승인 2018.11.19  00:52:38

공유
default_news_ad2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해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인사하고 있다./청와대

(서울=포커스데일리) 김민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싱가포르에서 3박4일, 파푸아뉴기니에서 2박3일간의 순방 일정을 마치고 18일 귀국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저녁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해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인사하고 있다.

지난 13일 싱가포르로 떠났던 문재인 대통령은 한·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정상회의, 아세안+3(한·중·일) 정상회의, 동아시아정상회의(EAS) 등 다자외교 무대에서 정부의 신남방 정책을 통한 아세안 국가와의 협력을 모색했다.

또 14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한·러 정상회담, 15일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 면담을 통해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17일 파푸아뉴기니로 이동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한·중 정상회담을 가졌다. 문재인 대통령은 정상회담에서 남북관계 진전 및 북미 비핵화 협상 동향을 설명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방안을 모색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어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와 한·호주 정상회담, 피터 오닐 파푸아뉴기니 총리와 정상회담 등 양자회담을 갖고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18일 제26차 APEC 정상회의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은 별도발언을 통해 우리 정부가 추진하는 '혁신적 포용국가' 비전을 소개하고, 역내 공동체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서는 포용성 증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민성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최신기사

ad38

인기기사

ad3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