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 2호선, 김포 거쳐 고양까지연결… 인천-김포 공동추진

기사승인 2019.01.12  10:18:33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 왼쪽부터 정하영 김포시장, 박남춘 인천시장, 김두관 국회의원<사진제공=김포시>

(김포=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인천지하철 2호선이 김포를 거쳐 고양까지 연결될 전망이다.

김두관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김포시 갑)과 정하영 김포시장은 11일 인천시를 방문, 박남춘 인천시장과 인천지하철 2호선의 김포연장에 대해 합의해 이 노선이 2021년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반영되도록 김포시와 인천시가 공동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인천지하철 2호선 김포연장은 인천시는 2호선 독정역에서 검단신도시를 거쳐 불로지구까지 연장하고 김포시는 인천시계에서 김포도시철도 걸포북변역까지, 이어 걸포북변역에서 고양시 킨텍스까지 연장해 GTX와 연결한다는 계획이다.

이 노선이 2021년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되면 70%의 국비가 지원 된다. 

김포시와 인천시는 국가철도망계획 반영을 공동추진하고 실무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세부사업계획은 자체 용역을 추진한 뒤 검토 후 국토교통부와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민선7기 공약 중 하나인 인천지하철 2호선 김포연장이 실현되면 김포는 서해안권 교통과 물류의 중심지로 자리잡게 될 것"이라며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되는 것이 중요하기에 김두관 의원, 박남춘 인천시장과 힘을 합쳐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말했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1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철피아 2019-01-12 22:33:08

    무조건 연장만 하지말고 지금 문제점 부터 개선해라 좁아터진 2량짜리에다가 열차안은 다른 도시철도에 비해 춥기만하고 어쩔수없이 야간 근무때문에 직원을 태우면 잠자리라도 편하게 해줘야지 인공위성 사진보인다고 컨테이너 박스 굴다리 밑으로 옮겨서 거기서 잠이나 재우고 철피아라 늙은사람들만 근무 하고있고 응급상황시 조치되겠나..
    보는 내가 안타깝다삭제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최신기사

    ad38

    인기기사

    ad3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