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강신명 "누군지 몰라요"

기사승인 2019.03.13  17:50:51

공유
default_news_ad2
ad43
ad44
강신명이 '승리와 정준영이 누군지 모른다'는 취지로 밝힌 것으로 일부 언론이 전했다. (사진=승리 인스타)

(서울=포커스데일리) 김기철 기자 = 강신명 박근혜 정권 당시 경찰청장 행보에 관심이 뜨겁다.

정준영 사태의 핵심 인물이라는 의혹이 각종 언론을 통해 보도되면서, 그의 입이 주목을 받고 있다.

강신명은 이에 따라 양대 포털 실검 1위에 올랐으며 박근혜 정권 당시 그가 어떻게 청장이 됐는지도 관심 1순위로 떠오르고 있다.

강신명이 이처럼 주목을 받는 까닭은 정준영과 승리가 카톡 방에서 '뒤를 봐준다'며 그 인물이 경찰청장이라고 언급했기 대문.

이들이 대화를 나눈 시점은 2016년 7월인데, 당시 경찰청장은 강신명.

이에 따라 무덤덤이 아니라 충분히 상쇄할 만큼, 이번 강신명 이슈가 이슈를 낳는 형국으로 변화 발전되고 있다.

그리고 이들이 말하지 못하는 충격적 비리들이 있을 거대한 윗선, 그리고 의 윗선이 머무는 공간 아래 숨겨져 있을 캄캄한 공간을 해부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한편 강신명은 이날 한 언론과의 전화 통화에서 "모든 명예를 걸고 난 아니다 "승리가 누구인지 모른다" "처음 들어본 이름" 등의 취지로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이에 따라 강신명 측도 추가 대응에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만약 강신명 측의 주장이 사실이라면, 승리와 정준영이 '근거없는' 루머로 자신들의 존재감을 높인 것으로 관측된다.

김기철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ad46
ad47
default_side_ad1

최신기사

ad48

인기기사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ad5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